장곡중학교


홈페이지 사용 안내

컨텐츠 바로가기 기능

로그인

로그인
로그인
회원가입 아이디/비번찾기, 팝업창이 열립니다.
에세이
홈페이지 현재위치입니다.

글읽기

제목
[일반] 놀이
이름
장곡중
작성일
2011-07-27

"아이들이 잘 놀고 있군.
몇 달을 지켜봤는데도지루하지 않단 말이야. 하하하!"


몇 명만 모이면 할 수 있다.

물론 해야 할 의무는 없다.
뭔가를 하더라도 대가는 없다.
시키는 사람도 없다.
그런데 왜?
고무줄 한 가닥만 있어도


아무것도 가진 것이없어도

몇 개의 선과 몇 개의 돌.\\
놀이 방식이 단순할 수록
다양해지는 패턴

확장되는 상상력
"인간은 패턴을 학습하는 과정에서 재미를 느낀다."
- 라프 코스터 -
재미
놀이의 유일한 목적
그렇게 생각의 도구가 된 놀이
한 남자의 놀이
한 남자의 벽지 놀이
해야 할 의무는 없었지만
벽지를 바라보고
이미지를 발견하는 연습
모리츠 에셔
"나의 작업은 예술이 아니라 놀이에 가깝다."
또 다른 남자의 접시놀이
대가는 없었지만 흔들이는 접시를 보고 그저 재미로 만든

'접시 흔들임에 대한 방정식'
그후
전자궤도를 연구한 물리학자 - 리처드 파인만 -
그리고
박테리아 놀이
서로 다른 박테리아들을 마구 섞어 반응을 지켜보고 놀았던
생물학자


곰팡이 발견
최초의 항생물질 페니실린을 발견한 알렉산더 플레밍
미생물
놀이
규칙
놀이
"나는 미생물을 가지고 논다네. 이 놀이에는 아주 많은 규칙이
있지, 어느 정도 이 놀이에 익숙해지고 나서 그 규칙을 깨뜨려 보면 다른 사람들은 생각조차 못한 새로운 것을 알아낼 수가 있지.
(EBS 지식채널 중에서)
첨부파일
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다음글
나 보다 행복하길 바래
/ 장곡중
동영상 끝까지 보고 내용도 자세히 보세요~
이전글
무인도에서 살아 남는 법
/ 장곡중
폭풍을 타고 떠 밀려 온 곳 여기가 어디지? 무인도(無人島) 높은 곳으로 올라가면 사방이 잘 보이겠지? 지형을 살피고 방위를 파악한다. 나는 이대로 죽는 걸까? 바위 등을 이용해 시간과 나의 존재를 기록한다. 곤충과 새를 따라가면 물이 보인다. 마셔도 될까? 마실 수 있는 1급수엔 가재가 산다. ..

퀵메뉴

퀵메뉴
  • 글씨크기 크게
  • 글씨크기 원래대로
  • 글씨크기 작게
top으로 가기